2019-09-22 19:58 (일)
서울시설공단, ‘2019 청계천 썸머 콘서트’…청계광장에서 도심 속 바캉스
상태바
서울시설공단, ‘2019 청계천 썸머 콘서트’…청계광장에서 도심 속 바캉스
  • 백영대 기자
  • 승인 2019.08.16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저녁 6시, 청계광장서 인디밴드, 클래식, 국악 등 11개 팀 버스킹 진행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날려줄 문화공연, 시민 누구나 무료로 관람 가능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설공단(이사장 조성일, www.sisul.or.kr)은 17일 청계광장에서 ‘2019 썸머 콘서트’ 행사를 개최한다.

청계천에서 활동하고 있는 거리아티스트는 지난 4월 오디션을 통해 40개 팀이 신규 선발됐으며, 이번 행사에는 그 중 11개 팀이 참여한다.

서울시설공단은 청계천에서 아마추어 공연을 희망하는 일반 개인이나 아마추어 예술가들에게 공연장소를 제공하고 있으며, 청계천 복원 후 현재까지(2019년 7월) 3만 3973회의 공연이 진행된 바 있다.

‘2019 청계천 썸머콘서트’ 공연은 저녁 6시부터 개막공연으로 준비된 국향의 전통국악을 시작으로 소리샘오카리나(오카리나), 유니온재즈빅밴드(재즈), 최기타(기타), 한키(포크송) 등 11개 팀이 약 4시간에 걸쳐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특별공연은 휴가철을 맞아 시민들에게 도심 속 휴가 분위기를 느낄 수 있게 하자는 취지로 기획된 행사다.

공연에 참가하는 유니온재즈빅밴드 전경란대표는 “거리공연이 아닌 청계광장 특별무대에 서게 된 만큼 열심히 연습해서 관객들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기분 좋은 무대를 만들고 싶다”고 참가소감을 밝혔다.

이번 공연은 시민누구나 무료로 관람 할 수 있다. 우천 또는 강풍 예보 시에는 8월 31일로 연기해 진행할 예정이며, 당일 공연을 위한 관람의자가 준비되어 있다. 공연과 관련된 문의는 전화(2290-6803)나 이메일(ggman7@sisul.or.kr)을 통해 문의할 수 있다.

한편, 서울시설공단은 청계천 썸머콘서트 이외에도 9월 ‘가을낭만 버스킹’과 ‘청계천 수상패션쇼’ 10월 ‘한양여대와 함께하는 패션쇼 및 청소년 끼발산 대회’ 등 시민들에게 다양한 문화행사를 선보일 계획이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