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8 13:10 (일)
전남농기원, 무화과 떡 상품화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전남농기원, 무화과 떡 상품화 업무협약 체결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08.14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암열매농원 영농조합법인과 업무협약으로 제조기술 적극 지원
무화과떡 상품화 업무협약체결[사진=전남농기원]
무화과떡 상품화 업무협약체결[사진=전남농기원]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전라남도농업기술원(원장 김성일)은 현대백화점 무화과 명인명촌 입점업체인 영암열매농원 영농조합법인과 무화과 떡 산업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전남농기원에서 자체 연구개발한 무화과 분말을 이용한 설기떡 제조 기술의 산업체 현장실증을 거쳐 상품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농업기술원 과수연구소(소장 박문영)는 협약을 통해 무화과 건조 분말을 첨가한 설기떡 제조 기술을 적극 지원하고, 무화과를 활용한 신규 가공 연구개발에 박차를 가해, 6차 산업 활성화를 위한 체험용 가공제품 개발을 위해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영암열매농원 영농조합법인 이영숙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과 기술이전을 통해서 6차 산업과 연계한 무화과 산업의 중·장기 발전과 우리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농업기술원과 지속적인 노력을 할 것” 이라고 밝혔다.

전남농업기술원 과수연구소 이소미 연구사는 “앞으로 우리도 지역특산과수인 무화과 소비 촉진을 위한 신규 상품 개발과 농업인, 가공업체, 체험 마을 등이 참여하는 6차 산업 활성화 연구로 무화과 농가 소득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