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6 08:56 (월)
목포해경, 하계 피서철 유·도선 사고예방‘총력’
상태바
목포해경, 하계 피서철 유·도선 사고예방‘총력’
  • 정승임 기자
  • 승인 2019.08.12 2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승임 기자] 목포해경이 여름 성수기를 맞아 유·도선 안전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채광철)는 하계 피서철 유․도선 이용객 증가와 태풍․집중호우 등 기상악화로 인한 선박 사고의 선제적 예방 활동을 위해 해상안전기동점검단을 구성해 선착장을 대상으로 특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특별점검을 위해 목포해경은 선박검사를 담당하는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KOMSA),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해상안전기동점검단을 구성하여 ▲인명구조 장비 보유 및 보관상태 ▲화재예방을 위한 소방장비 등 관리․점검여부 ▲차도선 승객 질서유지, 차량 고박상태 등 선사 현장관리 현황 ▲출․입항 기록관리 및 승선신고서 작성 실태 등 이달 말까지 집중 점검한다.

또 과승, 음주운항 등 안전위반행위 단속을 실시하고, 태풍내습 대비 조치사항, 피항방법과 현장교육도 병행할 방침이다.

하계 피서철(7월~8월)은 유도선 이용객이 평소보다 증가하는 기간으로 선박 충돌사고 위험이 높을 뿐 아니라, 운항부주의 등 안전관리가 특별히 요구되는 시기이다.

채광철 목포해경서장은 “여름 휴가철 태풍과 집중호우로 해양안전이 위협받는 시기인 만큼 국민들이 안전하게 바닷길을 이용할 수 있도록 현장중심 안전관리와 긴급 구난태세 유지에 최선의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목포해경은 지난 6월과 7월에 해양안전기동점검단을 구성하여 유․도선 5척과 주요선착장 6개소에 대한 안전위해요소 총 13건의 시정조치를 했다.

 

정승임 기자 happywoman1185@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