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6 09:54 (월)
청주시, 민·관 손잡고 일본 수출규제 맞선다
상태바
청주시, 민·관 손잡고 일본 수출규제 맞선다
  • 이건수 기자
  • 승인 2019.08.12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장 목소리 반영한 기업체감도 높은 지원방안 강구
청주시가 12일 일본 수출규제 대응 '민·관 협의체’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청주시]
청주시가 12일 일본 수출규제 대응 '민·관 협의체’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청주시]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청주시가 12일 일본 수출규제 대응 '청주시 민·관 협의체’ 간담회를 개최해,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강화 조치에 대해 기업 동향을 수렴하고 피해 최소화 방안을 논의했다.

청주산업단지관리공단을 비롯한 기업지원 관련 7개 기관·단체가 참석한 이번 간담회에서 청주시는 관내 330여개 기업에 대한 설문조사를 통해 확인된 기업들의 주요 애로사항 및 요구사항을 공유했다.

참석기관들은 현장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등 무엇보다도 기업체감도 높은 지원 방안을 마련하고자 민·관이 함께 고심하는 모습을 보였다.

기업의 주요 건의사항으로는 수출입 거래선 다변화 및 원자재 대체재 확보를 위한 평가 지원 등이 있었으며, 기관들을 통해 수렴된 현장 분위기는 규제에 따른 불안 가운데에서도 이 기회에 우리 산업의 체질을 강화하고자 하는 의지 또한 강한 것으로 확인됐다.

김응오 기업지원과장은 “우리 지역은 일본이 중점적으로 규제를 노리는 반도체, 바이오 등 신산업의 비중이 커 가중된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참석한 기관들과 더욱 유기적으로 소통하고 협력해 실효적 기업지원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청주시는 이번 수출규제와 관련한 지원 사업에 대해 내년도 예산에 중점 계상하는 등, 자체적으로 시행 가능한 사항은 신속히 대응하고, 중앙정부의 조치가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적극 건의하는 등 투트랙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