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23:09 (수)
권영진 시도지사협의회장, '지방자치회관' 개관식 참석...중앙·지방간 소통 시작
상태바
권영진 시도지사협의회장, '지방자치회관' 개관식 참석...중앙·지방간 소통 시작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8.10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구시
사진=대구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제13대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으로 선출된 권영진 대구시장이 9일 세종특별자치시에서 지방자치회관 개관식을 시작으로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으로서의 첫 역할을 수행한다.

지방자치회관은 국가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을 위해 중앙과 지자체간의 긴밀한 협력 및 지자체 간 협업과 소통의 공간이 필요하다는 지자체의 의견에 따라 지난 2016년 2월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정기총회에서 건립하기로 결정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난달 24일 소수의 야당단체장이라는 어려운 여건에서도 여야를 아우르는 특유의 친화력과 리더십으로 여·야 시도지사 전원 만장일치로 제13대 회장에 선출됐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 각 정부부처와 지방자치단체 간 소통과 협치를 총괄·조정하는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1999년 창립됐으며 권영진 시장은 대구시장으로서는 처음으로 회장에 선출됐다.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은 국내에서는 지방분권과 균형발전 관련 주요 정책에 대해 심의하고 해외에서는 지방정부의 세계화를 견인하는 중추적 역할을 수행한다.

권영진 협의회장은 지방자치회관 개관식에서 제막식, 17개 시·도 화합을 위한 합토 기념식수 등 개관 행사 후 전국 16개 광역시도의 사무소 및 관련 입주기관을 방문하면서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으로서의 첫 소통행보를 시작한다.

한편, 지방자치회관내에 개설되는 대구시 세종사무소는 대구소재 기업체, 공공기관 등 누구나 스마트시스템을 활용해 편리한 업무를 볼 수 있도록 스마트워크센터로 구성됐다.

정부부처의 세종시 이전이 완료되면 명실상부한 대 중앙정부전초기지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되며, 지방정부와 중앙을 이어주는 소통과 협력의 열린 공간이 될 전망이다.

권영진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은 “새롭게 건립되는 지방자치회관이 성숙한 지방자치와 실질적 지방분권을 이루는데 기여하고 대한민국의 균형발전, 지방정부의 세계화를 이루는데 더욱 힘쓰겠다”며 “지방의 힘이 곧 나라의 힘이 되는 분권 시대를 만들어가는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