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1 16:55 (수)
영월군에서 토양개량제 공동살포제가 시행됩니다
상태바
영월군에서 토양개량제 공동살포제가 시행됩니다
  • 이중근 기자
  • 승인 2019.08.09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이중근 기자] 영월군에서는 유효 규산 함량이 낮은 농경지와 산성 토양을 개량하고 지력을 유지·보전해 수확량을 향상하고 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하기 위해 토양개량제 공급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토양개량제 공급사업은 국비 지원사업으로, 무상으로 신청농가에 규산질, 석회질 등 토양개량제를 공급하고 있으나, 농촌 인구의 고령화와 노동력 부족으로 살포를 기피하면서 미살포 물량이 무단 방치되는 등 문제점이 발생되고 있다.

이에 군은 금년부터 살포방식을 변경하여 공동살포를 희망하는 농가에 대해서는 공동살포대행자를 통해 살포를 실시한다.

군은 토양개량제 공동살포운영위원회를 구성해 공동살포 대행자로 영월군 밭작물공동작업단(대표 원용구)을 선정하고 살포 비용도 20㎏ 포당 800원으로 결정했다.

우선, 금년도 미살포 물량을 대상으로 시범적으로 공동살포를 추진하고 내년부터는 희망하는 농가에 대해서 신청을 받아 본격적으로 공동살포를 추진할 계획이다.

영월군 관계자는 “토양개량제 공동살포제가 시행되면, 그동안 살포 기피로 인한 무단방치 문제점이 해소되고, 농가들의 편의가 증진되어 토양개량제신청 농가가 늘어날 것”이라며, “관내 산성화된 토양을 개량하는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하였다.

이중근 기자 keejk517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