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20:59 (토)
가상현실로 ‘안전’ 공부해요! 한국마사회 ‘재난안전 체험관 in 포니워터랜드’
상태바
가상현실로 ‘안전’ 공부해요! 한국마사회 ‘재난안전 체험관 in 포니워터랜드’
  • 김혜성 기자
  • 승인 2019.08.08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8월3일 재난안전체험관in포니워터랜드 (사진출처 = 한국마사회)
2019년8월3일 재난안전체험관in포니워터랜드 (사진출처 = 한국마사회)

[KNS뉴스통신=김혜성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8월 25일(일)까지 매주 토, 일요일 렛츠런파크 서울 포니랜드에서 VR을 이용한 가상현실 재난안전 체험관을 운영한다. 여름을 맞아 시행 중인 물놀이 시설 ‘포니워터랜드’ 방문객을 대상으로 지난 3일(토)부터 체험형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최근 안전이 중요한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는 가운데 다중시설 이용객을 대상으로 하는 안전교육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 보다도 강조되고 있다. 안전하면 다소 딱딱하게 느낄 수 있지만 VR(가상현실)기기와 다양한 컨텐츠를 활용한 체험형 안전교육은 학습 효과 이외에도 재미를 동시에 선사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안전체험관을 방문하면 추모존, 학습존, 실습존, 재난존 총 4가지 테마로 된 재난, 비상 상황을 간접 체험하고 대피요령을 직접 습득할 수 있다. 성수대교 붕괴사건, 세월호 침몰사건 등 국내 실제 재난 사건들을 알아보는 추모존, 응급상황 신고방법, 안전장비와 비상탈출구 찾기 등 응급상황 발생 시 대처요령을 배울 수 있는 학습존이 마련되었다. 또한 실습존에서는 소화기, 심장 자동충격기 등 필수 안전장비 사용방법을 배울 수 있고, 재난존에서는 지진, 태풍 등 자연 재난을 간접 체험하고 대피 요령을 실습할 수 있다.

한국마사회는 이번 재난안전 체험관 시범운영 결과를 토대로 향후 전국 경마공원으로 체험관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지난 달 내외부 안전전문가 31명을 선정하여 ‘한국마사회 안전 보안관’으로 임명하는 등 안전 경영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한국마사회장은 “안전보안관 운영을 통해 산업현장에 일하는 근로자의 안전을 지키는 동시에, VR등 최신기술을 안전과 접목하여 경마공원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안전의식을 전파하고자 한다.”라고 전했다.

김혜성 기자 master@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