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8 04:18 (일)
 황 대표 “균형있는 검찰 되달라”... 윤석열에 당부
상태바
 황 대표 “균형있는 검찰 되달라”... 윤석열에 당부
  • 조현철 기자
  • 승인 2019.08.08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당대표가 신임 윤석열 검찰총창의 내방을 받고 서로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조현철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당대표가 신임 윤석열 검찰총창의 내방을 받고 서로 의견을 나누고 있다. [사진=조현철 기자]

[KNS뉴스통신=조현철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당대표가 8일 신임 윤석열 검찰총장을 접겹 했다. 이 자리에서 황 대표는 “참 오랜만에 보는데 총장 임명 축하 한다” 하자 윤 총장은 “저도 법무부장관으로 계실 때 뵙고 지금 한 5~6 년 정도 지난 것 같은데 그래도 늘 바쁜 일정에 이렇게 건강하신 모습으로 또 오랜만에 뵈니까 아주 반갑고 좋다”고 응답했다.

이자리에서 황 대표는 균형 있게 검찰을 잘 이끌어 주시기를 바라며 우리 검찰은 수사기관만이 아니다. 검찰은 준 사법기관으로서 법원과 경찰을 인권적 차원에서 잘 견제를 해서 국민들의 인권이 굳건하게 지켜질 수 있게 하기 위한 마지막 보루가 검찰이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런 면에서 균형 있는 인사, 그리고 검찰의 역할을 다 감당하기에 부족함이 없는 균형 있는 인사가 필요하다며, 이번에 편향적인 한쪽으로 좀 치우쳐져 있는 이런 인사가 된 것 아닌가 하는 이런 우려가 많이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윤 총장은 “지금은 공당의 대표이시지만 저희 검찰의 대선배이신 우리 대표님께서 그래도 검찰에 대해서 늘 깊은 관심을 가져주시고, 이렇게 좋은 지적을 해 주신 것에 대해서 깊이 감사드리고, 지적해주신 말씀은 저희가 검찰업무를 처리하는데 아주 신중하게 받아들여서 잘 반영을 하도록 그렇게 하겠다”고 답변 했다.

조현철 기자 jhc@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