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10:35 (금)
Qoo10, 중진공 ‘온라인수출기업화 사업’ 수행사 선정
상태바
Qoo10, 중진공 ‘온라인수출기업화 사업’ 수행사 선정
  • 김혜성 기자
  • 승인 2019.08.05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수기업 약 500여 개 발굴해 해외 온라인수출 활성화 지원
단계별 프로그램 시행 및 전담인력 배치로 맞춤형 서비스 제공
글로벌 쇼핑 플랫폼 Qoo10(큐텐)이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의 ‘온라인수출기업화 사업’ 수행사로 선정됐다. (사진출처 = 큐텐)
글로벌 쇼핑 플랫폼 Qoo10(큐텐)이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의 ‘온라인수출기업화 사업’ 수행사로 선정됐다. (사진출처 = 큐텐)

[KNS뉴스통신=김혜성 기자] 글로벌 쇼핑 플랫폼 Qoo10(큐텐)이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의 ‘온라인수출기업화 사업’ 수행사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Qoo10은 역량있는 국내 중소기업을 발굴해 해외시장을 개척하는 온라인 수출기업으로 양성하기 위해 마련된 ‘온라인수출기업화 사업’에서 오픈마켓 분야의 수행 플랫폼으로 참여한다.

이번 사업은 내년 2월까지 약 6개월간 진행되며 ‘오픈마켓 판매 마케팅 교육’을 시작으로 글로벌 플랫폼을 체험해 보는 ‘테스트 마케팅’, 우수한 성과를 거둔 기업은 직접 온라인 수출을 시도해 보는 ‘판매실습’까지 진행된다.

Qoo10은 셀러샵 운용을 위한 개별 마케팅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한편 기업의 판매계정 및 마케팅 관리 전담인력을 배치해 기업별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해외수출 경험이 없는 기업을 위해 마케팅 집중구좌 전용배너 생성, B2B 거래를 위한 타사업자 연계, 물류 플랫폼 Qxpress(큐익스프레스) 자동연동을 통한 수출실적 신고 자동화 서비스 등 초보셀러에게 꼭 필요한 부분의 지원을 강화했다.

Qoo10은 약 500여개의 국내 셀러들을 발굴, 온라인 수출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Qoo10을 통해 본 사업에 참여하고자 하는 기업은 담당 이메일을 통해 관련 서류 및 양식을 받아 접수할 수 있으며 신청기간은 16일까지다. 참여기업들은 Qoo10의 추천을 통해 중진공이 최종 선정한다.

Qoo10 관계자는 “첫 해외진출시 낮은 리스크로 시장을 개척하기 위해서 현지에서 인지도가 높은 글로벌 플랫폼을 활용하는 것이 좋은 방법”이라며 “Qoo10이 동남아 온라인 시장 진출 교두보로 각광받고 있다. 중진공 사업의 수행사로써 국내 기업들의 해외수출 역량 강화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혜성 기자 master@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