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8 04:18 (일)
위안부 피해 할머니 또 별세…생존자 20명으로 줄어
상태바
위안부 피해 할머니 또 별세…생존자 20명으로 줄어
  • 김린 기자
  • 승인 2019.08.05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화의 소녀상[사진=정의기억재단]
평화의 소녀상[사진=정의기억재단]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 가운데 1명이 또 세상을 떠났다.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해 활동하는 단체 정의기억연대는 지난 4일 오전 서울에 거주 중이던 위안부 피해자 A할머니가 별세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정부에 등록된 위안부 피해 생존 할머니는 20명으로 줄었다.

A 할머니의 장례 절차는 할머니와 유가족의 뜻에 따라 모두 비공개로 진행된다.

김린 기자 gri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