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14:33 (수)
“봉사활동도 함께 하면 시너지” 호텔신라의 ‘맛있는 제주만들기’와 ‘드림메이커’, 봉사활동으로 뭉쳤다
상태바
“봉사활동도 함께 하면 시너지” 호텔신라의 ‘맛있는 제주만들기’와 ‘드림메이커’, 봉사활동으로 뭉쳤다
  • 김혜성 기자
  • 승인 2019.08.02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신라 임직원과 드림메이커 9기 학생들, 서울∙제주지역 소외 이웃 찾아가 ‘시원한 여름나기 요리 나눔’ 봉사활동 하며 ‘나눔의 선순환’ 실천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주인, 직접 준비한 한식 먹거리로 힘 보태
7월 30일부터 이틀간 호텔신라의 대표 사회공헌활동 ‘맛있는 제주만들기’와 ‘드림메이커’가지역 어르신들을 위한 봉사활동으로 만났다.‘드림메이커’ 9기 활동에 참가중인 제주 고등학생 80여 명과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주인들은제주시 소재 제광원 등을 방문해 지역 어르신들을 위해 직접 만든 먹거리와 일상용품을 전달하고, 음식을 대접하는 '시원한 여름나기 요리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제주지역 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한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 주인들과 ‘드림메이커’ 학생,그리고 호텔신라 임직원들이 물품 전달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출처 = 호텔신라)
7월 30일부터 이틀간 호텔신라의 대표 사회공헌활동 ‘맛있는 제주만들기’와 ‘드림메이커’가지역 어르신들을 위한 봉사활동으로 만났다.‘드림메이커’ 9기 활동에 참가중인 제주 고등학생 80여 명과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주인들은제주시 소재 제광원 등을 방문해 지역 어르신들을 위해 직접 만든 먹거리와 일상용품을 전달하고, 음식을 대접하는 '시원한 여름나기 요리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제주지역 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한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 주인들과 ‘드림메이커’ 학생,그리고 호텔신라 임직원들이 물품 전달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출처 = 호텔신라)

[KNS뉴스통신=김혜성 기자] 호텔신라의 대표 사회공헌활동 ‘드림메이커’와 ‘맛있는 제주만들기’가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힘을 합쳤다. 신라호텔 셰프와 신라면세점 임직원도 함께 참여해 따뜻한 마음을 더하며 봉사활동에 시너지를 더했다.  

호텔신라(대표 이부진)의 사회공헌활동 ‘드림메이커’ 9기 고등학생 160여 명과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주인들이 7월 30~31일 제주에서, 8월 1~2일 서울에서 어르신들을 위한 ‘시원한 여름나기 요리나눔’ 봉사활동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서울과 제주지역 고등학생 160명이 참여하는 호텔신라 ‘드림메이커’는 매년 여름 지역 어르신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진행하며 나눔의 선순환을 실천하고 있다. 특히, 이번 제주지역 봉사활동에는 ‘맛있는 제주만들기’ 6호점 ‘진미네식당’, 9호점 ‘해성도뚜리’, 16호점 ‘제주콩순옥’의 식당 주인들이 함께하며 학생들의 선행에 동참했다.

□ 이번에 진행된 ‘나눔 봉사활동’은 호텔신라 ‘드림메이커’ 교육과정의 일부로, 학생들이 지난 4개월간 ‘드림메이커’ 활동을 통해 익힌 조리 및 제과, 서비스 교육을 직접 실천해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제주지역 고등학생 80여 명은 7월 29일부터 이틀간 샌드위치∙컵과일 등 먹거리와 에코백∙천연비누 등 일상용품을 직접 만들었다. 학생들은 제주시 소재의 요양 시설 4곳을 방문해 어르신들께 물품을 전달하고, 레크리에이션 시간을 통해 어르신들의 기운을 북돋고 말벗이 되어드리기도 했다.

특히, 제주지역 봉사활동에는 ‘맛있는 제주만들기’ 6∙9∙16호점 식당 주인이 마련한 음식도 함께 전달해 풍성함을 더했다. 식당 주인들은 식당 운영으로 바쁜 와중에도 더위에 지친 어르신들을 위해 한과, 식혜, 약밥 등 한식 먹거리를 준비해 대접했다.

서울지역의 고등학생 80여 명도 8월 1일부터 이틀간 서울 종로구 소재 서울노인복지센터를 찾았다. 학생들은 어르신들께 건강한 한 끼를 제공하기 위해 반찬을 만들고, 배식도 진행했다. 또한, 서비스 분야 교육생들은 치매 예방 프로그램에도 참여해 어르신들과 함께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 호텔신라는 2014년부터 서울 및 제주특별자치도 사회복지협의회와 연계해 드림메이커 학생들이 참여하는 ‘나눔 봉사활동’을 꾸준히 진행해왔다. 현재까지 약 1,440여 명의 학생들이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호텔신라 관계자는 “이번 봉사활동에는 ‘맛있는 제주만들기’의 식당주인 분들께서 좋은 취지의 행사에 선뜻 동참해주셔서 더욱 값진 시간이었다”며 “학생들이 배운 내용을 토대로 주변 이웃과 정을 나눌 수 있도록 봉사활동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호텔신라가 제주도교육청·서울시교육청과 업무협약을 맺고 진행 중인 '드림메이커'는 제주·서울지역 고등학생에게 분야별 진로·직업 교육과 멘토링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드림메이커’는 학생들에게 단순히 학업을 지도하는 것이 아닌 호텔신라의 전문성을 살린 재능기부 형태의 교육 봉사로, △자격증 취득, △취업, △대학 진학률 향상 등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사회공헌 모델로 자리매김했다.

호텔신라는 △조리, △제과, △글로벌서비스의 3개 분야로 나뉘어 자격증 취득 등의 전문 교육과정을 지원한다. 9개월의 활동기간 동안 분야별 이론 교육에서 시작해 양식조리, 제과, 고객 응대법 등 실습까지 이어진다. 교육과정 외에도 호텔과 면세 직원들이 분야별 전문가로서 대학 진학, 취업 등 진로상담 멘토링도 지원한다.

김혜성 기자 master@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