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0 22:37 (일)
강원도 , 매개감염병 대응 전담팀 구성·운영
상태바
강원도 , 매개감염병 대응 전담팀 구성·운영
  • 이종인 기자
  • 승인 2019.08.02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이종인 기자] 강원도는 최근 도내 일원에서 ‘SFTS(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등 매개감염병 환자 발생과 사망 사례가 증가함에 따라 전담팀을 구성해 운영한다.

매개감염병 환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이에 따른 사망 사례도 증가함에 따라 해당 질환자의 조기발견, 초등조치, 후속관리 등 감염병 매개질환에 대해 선제적 대응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강원도는 올해 7월 31일 현재 총 17명의 매개감염병 환자가 발생했으며 사망자 6명(춘천 3, 평창2, 삼척1)이 발생, 해당 질환자의 조기발견, 초등조치, 후속관리 등 선제적 대응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매개감염병 대응 전담팀은 역학조사관 등 3명으로 구성하여 오는 8월 1일 부터 10월 31일 까지 비상대응 상황실을 설치하고 질병관리통합관리시스템 운영 및 18개 시·군 환자발생 상황관리와 매개감염병 예방 홍보, 사업추진실적관리, 감염환자 모니터링, 매개감염병 발생지역 방역지도, 역학조사 업무와 중앙정부와의 정보 공유 및 협력체계 유지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이와 관련해 8월 1일 부터 8월 31일 까지를 매개감염병 대응 홍보 및 예방교육 집중 홍보기간으로 지정하고, 도내 18개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진드기 매개질환 예방수칙 및 주의사항 홍보와 아울러 야외활동 후 1∼2주 이내에 고열과 함께 감기몸살 기운이 있거나 근육통 등의 증상을 나타내며 구토, 설사 등 소화계통의 질환이 있고 몸에 벌레 물린 자국이 있으면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적기에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안내함과 아울러 지역별 여름축제장을 찾는 관광객 등 다수인을 대상으로 다양한 감염병 예방 홍보사업을 집중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강원도 관계자는 “앞으로 매개감염병 대응 전담팀을 통하여 일선 보건소 등 도민을 대상으로 예방교육 및 홍보 활동을 강화하고, 의료기관 등에서 의심환자 발생 시 보건소로 즉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하는 한편, “예방수칙과 함께 증상발생 시 초기에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인 교육과 홍보를 실시하는 등 도민의 건강증진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종인 기자 yonhap00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