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1 22:38 (수)
8월 향수 옥천 테마여행, ‘장령산자연휴양림’
상태바
8월 향수 옥천 테마여행, ‘장령산자연휴양림’
  • 성기욱 기자
  • 승인 2019.08.01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군 '장령산자연휴양림'이 휴가철 피서객으로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 (사진 제공=옥천군)
옥천군 '장령산자연휴양림'이 휴가철 피서객으로 북새통을 이루고 있다. (사진 제공=옥천군)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충북 옥천군은 8월 ‘향수 옥천 테마여행’ 대상지로 ‘장령산자연휴양림’을 선정했다.

옥천군에 따르면, ‘장령산자연휴양림’은 계절마다 색다른 멋으로 평일에는 약 1,000여 명, 주말‧휴일은 약 2,000여 명의 여름철 피서객들로 북새통을 이루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 휴양림은 자연경관이 수려하고 아름답기로 소문난 옥천의 명산 장령산(해발 656m) 동쪽 기슭에 자리 잡고 있어 소나무, 단풍나무, 활엽수 등 자생하고 있으며 계곡을 따라 맑고 깨끗한 물이 흐르는 곳이다.

또 3.1㎞ 치유의 숲길이 조성돼 있어 맑은 공기를 마시며 걷고 쉬기를 반복할 수 있는 힐링 명소로도 유명하다.

또한, 7∼8월 두 달간은 야간 개장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캠핑하기에도 좋아 가족, 친구, 연인 등이 함께 1박 2일 동안 자연 속에서 환상적인 추억을 만들 수 있다.

이밖에도, 옥천군은 ‘향수100리길’, ‘정지용 시인 생가’, ‘장계관광지’, ‘금강유원지’, ‘옥천청마리제신탑(충청북도 민속문화재 제1호)’ 등을 가볼 만한 곳으로 추천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하루는 부족, 1박2일은 기본, 2박3일은 있어봐야 알 것 같은 곳이 바로 옥천”이라며, “방학을 맞은 아이들과 함께 옥천에서 여름나기를 적극 추천한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3일 장령산자연휴양림 야외공연장은 군민과 휴양객을 위한 ‘제16회 장령산 숲속 작은 음악회’가 열리고 노래자랑 예선과 본선, 초대가수 공연 등이 마련된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