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11:25 (월)
광주시민, 각국 선수단과 석별의 정 나눠
상태바
광주시민, 각국 선수단과 석별의 정 나눠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07.29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서포터즈, 29일 선수촌에서 36개국 190여명 대상 환송식
사진촬영, 사물놀이 공연 등 함께하며 소중한 추억 남겨
△광주시민서포터즈가 29일 세계수영대회 선수단 환송식을 개최하였다.
광주시민서포터즈와 광주국제우호친선협회 등 200여명이 29일 세계수영대회 선수단 환송식을 개최하였다. [사진=광주광역시]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광주시민들이 대회를 마치고 광주를 떠나는 각국 선수단과 아쉬운 석별의 정을 나눴다.

광주광역시는 29일 오전 수영대회 선수촌에서 시민서포터즈와 광주국제우호친선협회, 광주기독교교단협회 등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미국, 타이완 등 36개국 190여명의 선수단을 대상으로 환송식을 개최했다.

시민서포터즈는 각국 나라 선수들과 사진을 함께 찍으며 작별의 순간을 소중한 추억으로 남겼고, 선수들은 버스에 타기 전 우리나라 전통 사물놀이에 맞춰 춤을 추며 작별의 아쉬움을 달랬다.

△광주시민서포터즈와 광주국제우호친선협회 등 200여명이 29일 세계수영대회 선수단 환송식을 개최하였다.[사진=광주광역시]
광주시민서포터즈와 광주국제우호친선협회 등 200여명이 29일 세계수영대회 선수단 환송식을 개최하였다. [사진=광주광역시]

또 시민들은 선수들을 태운 버스가 지나는 길을 따라 길게 도열해 환송 플래카드와 각 나라의 손국기를 흔들며 열렬히 배웅했다. 선수들은 떠나가는 버스안에서 손을 흔들며 화답하는 훈훈한 장면을 연출했다.

수영대회 기간 동안 시민서포터즈는 선수단 환영·환송, 경기장 응원, 선수단 관광·쇼핑 안내 등 민간외교 활동을 전개해 전 세계에 국제도시 광주의 이미지를 각인시켰다.

광주시는 8월에 개최되는 전 세계 수영동호인들의 축제인 마스터즈 대회의 성공개최를 위해 시민 서포터즈를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으로 경기장 응원, 관광·쇼핑 안내 등의 활동을 통해 대회에 활력을 불어넣고 참가 선수들에게 광주의 멋과 맛을 알릴 예정이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