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7 23:54 (화)
IBK기업은행, 2019년 상반기 경영실적 발표
상태바
IBK기업은행, 2019년 상반기 경영실적 발표
  • 김혜성 기자
  • 승인 2019.07.25 2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상반기 당기순이익(연결기준) 9859억원…꾸준한 성장세 유지
중소기업대출 잔액 159.2조원…중소기업금융 시장 지배력을 확고히 하며 초격차 확대

[KNS뉴스통신=김혜성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2019년 상반기 자회사를 포함한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이 9859억원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9372억원)보다 5.2% 증가한 실적이다.

자회사를 제외한 기업은행의 개별기준 당기순이익은 8662억원을 기록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안정적인 건전성 관리, 지속적인 자산 성장에 따른 이자수익 증가 등이 꾸준한 성장의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중소기업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보다 7.6조(5.0%) 증가한 159.2조원, 시장점유율은 0.3%p 증가한 22.8%를 기록하며,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중소기업금융시장에서 리딩뱅크 지위를 유지했다.

효율적인 정책자금 공급과 ‘동반자금융’의 정착이 중기금융시장에서 경쟁은행과의 초격차를 확대할 수 있었던 배경이라고 은행 측은 전했다.

총 연체율은 전년 동기와 동일한 0.50%, 고정이하 여신비율은 전년 동기 대비 0.10%p 개선된 1.26%를 기록하는 등 이익 창출을 위한 건전성 수준도 개선됐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경기 둔화 우려 속에서도 적극적인 중소기업 지원과 체계적인 건전성 관리를 통해 내실 성장을 이어나가겠다”며, “동반자금융으로  중소기업금융 부문의 초격차도 굳건히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혜성 기자 master@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