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8 15:15 (일)
원광대 원불교사상연구원, 제232차 월례연구발표회
상태바
원광대 원불교사상연구원, 제232차 월례연구발표회
  • 우병희 기자
  • 승인 2019.07.24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김방룡교수, 류정도 교수, 오상지 교무
왼쪽부터 김방룡교수, 류정도 교수, 오상지 교무

[KNS뉴스통신=우병희 기자]  원광대학교(총장 박맹수) 원불교사상연구원은 오는 26일 원불교학 연구학자 3명을 초청해 제232차 월례연구발표회를 개최한다.

이번 월례연구발표회는 다양한 분야에서 원불교학을 연구하는 학자들에게 ‘근원적 토대를 다지기 위한 성찰’에 대해 묻는 취지로 마련된 가운데 충남대 김방룡 교수가 ‘원불교 사상에 나타난 미륵신앙’을 주제로 첫 번째 발표에 나선다.

충남대 철학과에 재직 중인 김방룡 교수는 한국선학회 회장직을 맡고 있으며, ‘한국사상가 10인-지눌(공저)’, ‘보조지눌의 사상과 영향’, ‘한국불교의 전개 및 근 현대 불교계의 동향’, ‘교육과 한국불교’ 등의 저서를 편찬했다.

이어 교서 정역과 종교연합 운동, 초기 불교, 중국 선종, 원불교와 전통 불교의 교리 등을 연구하는 류정도 교무가 원불교 ‘근행법’의 불교요지(佛敎要旨) 등에 관한 고찰에 대해 발표하고, 마지막으로 오상지 교무가 ‘유아교사를 위한 명상프로그램 연구’를 주제로 발표할 예정이다.

오상지 교무는 경력 15년의 유아교육 전문가로서 명상을 통한 유아교육기관의 교화 방안을 주요 연구 분야로 삼고 있다.

한편, 토론은 대한불교청년회 지도위원 정인택 교수와 원광대 원영상, 조성훈 교수가 맡을 예정이며, 이날 발표회는 원불교학이 튼튼한 토대 위에서 그 지평을 확장해나가는 또 하나의 시도로 기대되고 있다. 

우병희 기자 wbh4757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