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3 19:52 (금)
구미시, 대구경북 최대 규모 공설 봉안시설 개관
상태바
구미시, 대구경북 최대 규모 공설 봉안시설 개관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7.16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부터 봉안까지 장사절차 한번에 실현
사진=구미시
사진=구미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구미시는 16일 옥성면 선상동로 일원에서 공설 숭조당 2관 개관식을 갖고 시민들에게 선진 장례서비스를 제공한다.

숭조당 2관은 총사업비 93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3615㎡(1060평), 지하1층~지상 3층의 건물로 대구경북 내 최대 규모인 봉안함 3만기를 안치할 수 있으며, 4개의 분향실과 5개의 휴게실을 구비했다.

또한 75Kw용량 출력의 태양광설비를 설치해 자체 소비전력의 대부분을 조달할 수 있으며, 자연광을 최대한 이용하는 건축 설계로 녹색건축 예비인증 및 본인증 심사를 통해 친환경 건축물로 인정받은 자연과 조화를 이룬 현대화된 친환경 봉안시설이다.

특히 어린이·노인·장애인·임산부뿐만 아니라 일시적 장애인 등 누구나 시설 접근 및 이용에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시설을 갖춰 BF(Barrier Free)인증을 받았으며, 숭조당 1‧2관을 동시에 관리할 수 있도록 무인감시시스템 설치와 보안시스템의 원격 중앙제어 방식으로 작은 인력으로도 운영과 유지관리가 용이하도록 설계했다.

지난 2010년 55.8%에 비해 작년 2018년말 기준 화장률은 82.1%로 약 30%가 오르고 이와 함께 봉안시설의 수요도 급속히 증가하고 있는 요즘 숭조당 2관의 3만기 안치 규모(1·2관 총 약 4만기 규모)는 향후 약 35년간 봉안 수요를 해결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이로써 대구경북 내 최대 공설 봉안시설을 갖춘 구미시는 지난 2016년 9월 개원해 운영 중인 시립화장시설 구미시추모공원과 함께 화장에서 봉안까지 원스톱으로 장사서비스를 지원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고인의 혼을 정성과 예를 다해 모시고 유족들에게는 위로와 치유의 공간이 될 수 있는 최고의 시설과 장례 의전 서비스를 제공해 선진장사문화 선도로 시민이 행복한 구미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