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08:55 (수)
대구·경북지역 6개 사범대학, 예비교사 역량 강화 등 상호 협력
상태바
대구·경북지역 6개 사범대학, 예비교사 역량 강화 등 상호 협력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7.12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북대
사진=경북대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대구·경북지역 6개 사범대학이 예비 교사들의 역량 강화와 교육과정 개편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경북대·영남대·계명대·대구가톨릭대·대구대·안동대 사범대학은 12일 경북대 사범대학 신관 회의실에서 ‘대구·경북지역 사범대학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급변하는 외부의 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지역 사범대학들이 긴밀히 협력할 필요가 있다는 공동 인식 하에 추진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6개 사범대학은 ▴교직 및 임용 시험 관련 사항 ▴현장 교육 실무 역량 증진을 위한 사항 ▴중·고교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사범대학 교육과정 개편 관련 사항 ▴다문화 가정과 소외계층 가정 자녀들의 학력 증진을 위한 사항 ▴성희롱 및 폭력 재발 방지책 구축을 위한 사항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예식 경북대 사범대학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의 사범대학들이 힘을 합쳐 더 효과적으로 활로를 모색함은 물론 지역의 다문화 가정을 비롯한 소외계층 가정의 자녀들의 학력증진에 이바지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