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1 08:11 (일)
동구, 수영선수권대회 앞두고 불법촬영 근절 합동점검 실시
상태바
동구, 수영선수권대회 앞두고 불법촬영 근절 합동점검 실시
  • 이승환 기자
  • 승인 2019.07.11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부서와 합동으로 공공화장실·탈의실 등 점검활동
△광주동구 수영대회 기간중 관광객들에게 안전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불법촬영NO! 몰카지킴이단'과 함께 불법촬영 근절을 위한 합동점검을 실시했다.[사진=광주동구]
△광주동구 수영대회 기간중 관광객들에게 안전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불법촬영NO! 몰카지킴이단'과 함께 불법촬영 근절을 위한 합동점검을 실시했다.[사진=광주동구]

[KNS뉴스통신=이승환 기자] 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앞두고 ‘불법촬영NO! 몰카지킴이단’과 함께 불법촬영 근절을 위한 합동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아동·여성·고령 3대 친화도시 인증에 발맞춰 추진 중인 신중년일자리사업 ‘불법촬영NO! 몰카지킴이단’은 지난 4월부터 ‘빛고을종합사회복지관’을 수행기관으로 총 30여 명의 몰카지킴이를 고용해 활동 중이다.

이들은 전문탐지장비를 이용해 공중화장실에 설치된 불법카메라를 탐지하고 발견 즉시 경찰서에 신고를 비롯해 불법촬영 근절을 위한 캠페인 활동도 펼친다.

구청·동부경찰서 관계자, 몰카지킴이단 등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펼쳐진 합동점검은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방문하는 관광객이 주로 이용하게 될 공중화장실, 다중이용시설 내 화장실 등을 중심으로 진행됐다.

동구는 대회기간 중 불법촬영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관광객들에게 안전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동부서와 함께 공중화장실뿐만 아니라 탈의실, 수유실 등 다중이용 공간 집중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더불어 대형건물·상가·요식업소 소유자 등의 요청이 있을 경우에도 점검을 진행한다.

동구 관계자는 “여성친화도시인 동구에서 관광객들이 안전하게 공공화장실 등 다중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수시점검을 실시해 수영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승환 기자 knskj101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