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14:38 (금)
2019 부암아트홀 여름방학 '해설이 있는 청소년 클래식 음악회'
상태바
2019 부암아트홀 여름방학 '해설이 있는 청소년 클래식 음악회'
  • 김 준 기자
  • 승인 2019.07.02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회를 맞이하는 부암아트홀의 대표적인 기획 공연

[KNS뉴스통신=김준 기자] 오는 20일과 27일 오후 3시, 부암아트홀에서 진행되는 2019 부암아트홀 여름방학 특별기획 '제22회 해설이 있는 청소년 클래식 음악회'.
 

사진= 부암아트홀
사진= 부암아트홀

무더운 여름의 더위를 시원하게 식혀줄 부암아트홀의 여름 축제가 시작 된다.

총 2개의 공연으로 진행되는 올해 '청소년 클래식 음악회'는 그 첫번째 주자로 7월 20일 소프라노 이진주를 필두로 구성된 성악 앙상블 '아.율.화'의 'From...The Sound of light..'가 공연 되고 전세계에서 사랑받는 희극 오페라 '세빌리아의 이발사', 파리 화류계 여성 비올레타와 귀족 청년 알프레도의 비극적 사랑을 그린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뿐만 아니라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애니메이션 '하울의 움직이는 성', 명실상부한 고전 뮤지컬 '사운드 오브 뮤직', 21세기 최고의 화제작, 뮤지컬 '엘리자벳' 등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음악을 함께 구성하여 무더운 여름날의 아름다운 음악 여행으로 이끌게 된다.

7월 27일 공연을 진행하는 '아트리(ARTREE)'는 2019 부암아트홀의 청년예술가지원사업 [두손프로젝트] 참여아티스트로 선정되어 이번 '청소년 클래식 음악회'에 함께 한다. 아트리(ARTREE)는 클래식과 함께 미디어아트와 친숙한 동화 스토리를 융합하여 어린아이들은 물론, 어른들도 쉽고 편하게 즐길 수 있는 공연을 선보다. 27일 진행되는 <콘스탄체 모차르트>는 모차르트 사후, 미망인이 된 콘스탄체의 여정을 따라가며 흥미로운 모차르트의 이야기와 음악들로 1시간을 가득 채울 예정으로 기대감을 불어넣고있다.

김 준 기자 knskimjun@daum.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