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23:44 (월)
구미시-엘엠디지털(주), 투자양해각서 체결
상태바
구미시-엘엠디지털(주), 투자양해각서 체결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7.01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공장 증설투자에 따른 310억원 투자, 52명 고용창출
사진=구미시.
사진=구미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구미시는 1일 시청 상황실에서 엘엠디지털(주)와 구미국가3단지에 위치한 엘엠디지털(주) 구미공장 내 310억원 규모의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엘엠디지털(주)는 경기도 안양에 본사를 둔 기업으로 2014년 6월 구미1공장 설립, 2018년 5월 구미공장을 설립하는 등 구미에 지속적으로 투자 하고 있는 PCB(인쇄회로기판) 검사 및 가공분야 강소기업이다.

이를 인정받아 2018년 10월에는 구미시 115번째 이달의 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으며, 관련 분야에서 경쟁력을 인정받으며 인쇄회로기판(PCB) 검사 및 가공 분야의 확고한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 투자는 5G서비스 상용화와 더불어 고집적 PCB제품 수요 또한 지속적으로 증가됨에 따라 이에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엘엠디지털(주)는 관련분야의 선두주자로 향후 관련시장 확대에 따른 매출증가 및 고용창출로 이어져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이번 투자를 통해 이 분야의 확고한 선두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구미시에서도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며 “엘엠디지털(주)도 지역 일자리창출과 경제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