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6 13:12 (월)
이동진 진도군수, 취임 1년 “다시 찾고 싶은 문화·관광 집중 육성”
상태바
이동진 진도군수, 취임 1년 “다시 찾고 싶은 문화·관광 집중 육성”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06.28 0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쏠비치 호텔&리조트 진도 개장·공모사업 선정 등 미래성장 기틀 마련
이동진 진도군수
이동진 진도군수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민선 7기 취임 1주년을 맞은 이동진 진도군수는 “지난 1년은 군민들과 현장에서 소통하며, 600여명의 공직자와 함께 분야별로 미래 성장의 기틀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한 시간이었다”고 피력했다.

지난해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3선에 성공한 이동진 진도군수는 ‘희망찬 군민, 번영하는 진도’를 군정목표로 제시하며 지난 1년간 지역발전을 위해 노력한 결과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농수산업, 문화관광, 교육·복지 등의 분야에서 뚜렷한 성과를 내며 진도군을 명품도시 반열에 올려놓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동진 진도군수는 “연중 관광객 100만여명 유치를 위한 576객실 규모의 쏠비치 호텔&리조트 진도가 오는 7월 19일(금) 개장하는 것은 값진 성과 중 하나였다”고 회고했다.

이 군수는 아울러 “쏠비치 호텔&리조트 진도 개장으로 총 193명의 인력이 신규로 채용됐으며, 그 중 76%에 달하는 147명이 진도군에 거주하는 인력으로 채용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특히 “대규모 관광객 맞이를 위해 ▲청정 진도 농·수산물 식자재 납품 ▲주요 도로 관광지 정비 ▲진도 대표음식 판매업소 확대 ▲진도여행안내소 건립 ▲진도항↔관매도 여객선 직항노선 운항 ▲미디어파사드와 음악분수 개장 등이 하나씩 해결됐다”고 밝혔다.

또 이 군수는 “지난해보다 182억원 늘어난 국·도비 예산 1,368억원 확보, 대규모 공모사업 선정 등 분야별 성과가 미래 진도군 발전을 위한 단단한 주춧돌이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이동진 군수는 “지역 농업인들에게 신속·정확한 정보제공과 편익향상을 위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진도사무소가 21년만에 개소했다”며 “1,330억원으로 대한민국 4년 연속 물김 위판액 1위, 213억원이 투입되는 송군권역과 창유항 어촌 뉴딜 사업 선정, 진도아리랑 상품권 발행 등도 차질없이 추진했다”고 강조했다.

복지분야의 경우 LH공공임대주택(150세대)과 공공실버주택(100세대) 착공을 비롯 남도광역추모공원 개원, 셋째아 2,000만원 출산 장려금 지급, 도서지역 이동군청 운영, 인공신장실 설치, 읍·면별 주민자치위 구성 등을 성과로 꼽았다.

지난 1년간의 지역발전의 성과를 기반으로 앞으로 ▲서남권 관문 국제항 개발 ▲국도18호선 4차로 확장‧기점 변경 ▲진도 해안일주도로 국도77호선 승격 ▲진도 가사대교 건설 ▲국립현대미술관 진도관 건립 등 대규모 SOC 확충에 전력을 다해 추진할 계획이다.

이동진 진도군수는 “지난 1년 군민 여러분의 성원과 관심 속에 많은 성과를 냈으며 진도군정을 걱정하고 격려해 주시는 군민들께 거듭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변함없이 성원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며 “민선 7기에 남은 기간동안 공약 사항을 철저히 이행하고 지역개발과 주민자치 활성화 등 다양한 방법으로 군민과 함께하는 군정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