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20:12 (화)
문형근 의원 "안양 임곡3지구 재개발 초등학교 신설해야" 목청
상태바
문형근 의원 "안양 임곡3지구 재개발 초등학교 신설해야" 목청
  • 정양수 기자
  • 승인 2019.06.27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제336회 정례회 2차 본회의 5분 발언서 촉구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학교신설 과정에서 나타난 경기도교육청의 잦은 정책변경과 의견수렴 없이 학교신설 찬·반투표 시행 등으로 학부모들간의 갈등만 깊어졌다"

경기도의회 문형근 의원(민·안양3)은 25일 도의회 3층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336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이같이 강조한 뒤, "학생, 교사, 학부모, 지역주민이 하나의 공동체라는 틀 안에서 소통하고 협력하여 가칭)임곡초등학교를 신설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25일 경기도의회 3층 본회의장에서 진행된 제336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문형근 의원이 5분 자유발언에 나서고 있다.
25일 경기도의회 3층 본회의장에서 진행된 제336회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문형근 의원이 5분 자유발언에 나서고 있다.

안양 임곡3지구 재개발 사업지구에는 향후 인구 및 학생수 증가에 대비하여 학교용지를 확보했으나 도교육청에서는 2015년 중·단기 학급당 학생수 감축설정 지표변경을 이유로 지난 2018년 11월 14일 신설학교 용지를 해제하고 안양동초등학교를 증·개축하는 것으로 결정한 바 있다.

그러나 입주민들은 임곡3지구 입주가 완료될 경우 학생수 증가에 따라 과밀학급이 예상되므로 가칭)임곡초등학교의 신설이 필요하다며 안양과천교육지원청에서 연일 학교설립 시위와 2300여명의 탄원서를 제출하는 등 대책마련을 요구하고 있다.

문형근 의원은 학교신설 취소의 대안으로 제시된 안양동초등학교 증·개축은 건축물이 낡고 일조권, 통풍이 좋지 않아 교사동 역할을 제대로 하지 못하며 이에 대한 대책으로 향후 임곡3지구의 입주가 완료돼 학생수가 증가하면 과밀학급이 예상되므로 해소방안 등을 마련해 줄 것을 촉구했다.

 

정양수 기자 ys92king@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