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8 23:32 (목)
SK건설·동원건설산업·라온건설 등 상호 협력 우수건설사 선정
상태바
SK건설·동원건설산업·라온건설 등 상호 협력 우수건설사 선정
  • 김덕녕 기자
  • 승인 2019.06.27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올해 건설업자 간 상호협력 평가에서 대기업은 SK건설(), 중소기업은 동원건설산업()와 라온건설()이 최고점을 받았다.

국토교통부는 종합건설업체를 대상으로 ‘2019년 건설업자 간 상호협력평가 결과, 2748개 사를 우수업체(60점 이상)로 선정했다.

선정된 우수업체는 201971일부터 1년간 입찰참가자격 사전심사(PQ), 적격 심사와 시공 능력 평가 가산, 건설산업기본법 상 벌점 감경 등 우대를 받게 된다.

건설업자 간 상호협력 평가제도는 종합·전문건설업체 간, ·중소기업 간의 균형 있는 발전 및 건설공사의 효율적 수행을 위해 마련됐다.

지난 1998년 제정된 건설업자 간 상호협력에 관한 권장사항 및 평가기준에 따라, 매년 종합건설업체의 상호협력 실적을 평가하여 우수업체에 혜택을 주고 있다.

평가 기준은 협력업체와의 공동도급 실적, 하도급 실적, 협력업자 육성, 신인도 분야로 구성되며 대기업과 중소기업별로 나누어 평가한다.

올해 우수업체로 선정된 2748개사 중 최상위 업체(95점 이상)는 대기업 17, 중소기업 211개 등 228개사로서, 이 중에서 대기업은 에스케이건설(), 중소기업은 동원건설산업()와 라온건설()이 최고점을 받았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2020년부터는 협력업자와의 안전한 시공환경 조성을 위해 일체형 작업발판 사용 실적과 건설현장에서의 사망자수를 평가하는 한편, 중소업체의 기술력이 제고될 수 있도록 협력업자에 대한 기술 전수 및 성과공유제 수행 실적 등도 함께 평가에 반영할 예정으로서 현재 평가기준 개정안을 행정예고 중이라며, “앞으로도 건설 산업의 상생 협력과 공생발전 유도를 위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