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16:59 (화)
장충남 남해군수, 집중호우 대비 주요사업장 현장점검
상태바
장충남 남해군수, 집중호우 대비 주요사업장 현장점검
  • 노지철 기자
  • 승인 2019.06.26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사업장 및 취약지역 현장 확인 등 철저한 사전대비 주문
26일 장충남 남해군수가 미조면 대지포·설리지구에서 추진 중인 보물섬 해안조망 실크로드 조성사업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26일 장충남 남해군수가 미조면 대지포·설리지구에서 추진 중인 보물섬 해안조망 실크로드 조성사업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KNS뉴스통신=노지철 기자] 장충남 남해군수가 장마전선 북상에 따른 돌발성 집중호우에 대비해 주요사업장 현장검검을 통한 신속대응 체제 구축에 만전을 기했다.

군은 호우주의보 발효에 따라 해안가 저지대 침수, 산사태·급경사지 등 인명피해 우려지역 안전사고, 축대 붕괴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예찰활동에 집중하고 있으며 전 부서와 읍면에서는 비상근무에 들어갔다.

장충남 남해군수도 26일 관내 대형사업장 및 취약지역 현장을 둘러보며 철저한 사전대비를 주문하고, 분야별 안전점검을 차질 없이 추진할 것을 지시했다.

장충남 군수는 “군민들은 TV, 인터넷, 마을방송을 통해 기상청의 각종 기상정보를 수시로 확인해야 한다”며 “돌발성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군민들께서는 안전사고 예방에 관심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노지철 기자 rgc5630@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