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08:34 (토)
진도군, 군민 소통 형장 간담회 실시
상태바
진도군, 군민 소통 형장 간담회 실시
  • 장나이 기자
  • 승인 2019.06.24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후‧소외지역 중심의 현장 행정 서비스 주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다
△진도군은 최근 지역주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소외지역 마을 중심으로 군민과 소통의 날을 추진했다[사진=진도군]
△진도군은 최근 지역주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소외지역 마을 중심으로 '군민과 소통의 날'을 추진했다[사진=진도군]

[KNS뉴스통신=장나이 기자] 진도군이 최근 현장에서 지역주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군민과 소통의 날’을 운영했다.

군은 진도군청과 거리가 멀리 떨어져 있는 소외지역 마을을 중심으로 직접 방문해 주민들과 소통하고 지역의 불편함과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군민과 소통의 날’을 추진했다.

이번 간담회는 이동진 진도군수를 비롯해 간부급 공부원들이 참여해 진도읍 해창마을과 북치마을을 방문, 마을 현안사항을 청취하고 민원을 해결하는 등 찾아가는 복지 행정 서비스를 실시했다.

이날 소외지역의 다양한 의견과 고충민원을 청취‧해결하고 복지사각가정 발굴, 건의사항 등을 해당부서에 통지하는 등 애로사항과 지역현안사항 해소하고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다양한 행정 서비스를 펼쳤다.

진도군 행정과 행정담당 관계자는 “군청과 먼 거리로 직접 군청을 방문하기 어려운 주민들의 번거로움을 해소하고 현장에서 지역주민들과 함께 다양한 의견 청취로 신뢰행정, 현장행정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며 “이동군청과 군민과 소통의 날을 함께 운영해 군민의 삶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도군은 ‘군민과 소통의 날’을 오는 11월까지 조도면을 제외한 6개 읍‧면을 매월 첫째, 셋째 주로 2회씩 운영할 계획이며, 조도면은 도서지역 이동군청으로 대체해 추진할 계획이다.

장나이 기자 jangage@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