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19:31 (수)
기업은행, 중기 경영승계 지원 ‘Exit 2호 펀드’ 1230억원 조성
상태바
기업은행, 중기 경영승계 지원 ‘Exit 2호 펀드’ 1230억원 조성
  • 김혜성 기자
  • 승인 2019.06.19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혜성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중소기업의 효과적 경영승계를 지원하기 위해 1230억원 규모의 ‘엑시트 2호 사모펀드’를 결성했다고 19일 밝혔다.

엑시트 사모펀드는 가업승계가 어려워 사장될 위기에 처한 중소기업에 투자해 기업의 영속성이 유지되도록 경영권 승계와 사업정리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기업은행은 2017년 8월 ‘신성금고’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8개 기업에게 총 804억원 규모의 엑시트 사모펀드 투자를 진행했다. 그 중 2건은 조기에 회수했으며, 평균 내부수익률(IRR)은 24%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창업주가 고령화된 우량 중소기업의 상당수가 가업승계에 곤란을 겪고 있다”며, “역량 있는 기업의 소멸을 방지하고 혁신기술과 일자리를 지키기 위한 엑시트 사모펀드 투자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혜성 기자 master@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