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6 19:29 (월)
지역 고유 문화자산 번뜩이는 창업 아이템으로
상태바
지역 고유 문화자산 번뜩이는 창업 아이템으로
  • 이상규 기자
  • 승인 2019.06.14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시군 청년혁신가 예비창업지원사업 ‘청년로컬 소셜 벤처’ 교육수료식 발표 성료

 

[KNS뉴스통신=이상규 기자] 전라북도와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이하 센터)14일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 2층에서 청년혁신가 74명을 비롯해 지역전담 멘토, 교육운영기관, 담당공무원 등 1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시군 청년혁신가 예비창업지원 디자인씽킹 창의혁신교육 수료식 및 최종 청년혁신가 선정 발표심사를 진행했다.

특히 이날은 14곳 지자체 담당 및 지역멘토들이 모두 참석한 가운데 미니간담회도 함께 열려 지역에서의 청년혁신가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창업지원네트워크의 기반을 다졌다.

시군 청년혁신가는 지역고유 문화 자산 등을 활용한 창업 아이디어와 융복합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해 지역 청년 창업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고자 운영한 첫 시군 지자체 협력사업으로 지난 45183명이 선정됐다.

지역 문제 해결을 위한 다양한 주제의 혁신 아이템을 제안한 시군 청년혁신가들은 디자인씽킹 해커톤, 찾아가는 시군 권역별 교육 등 총 7주차의 교육 통해 혁신아이템을 구체화시키고 창업아이템으로 발전시키는 과정을 진행했다.

이번 교육은 총49개팀 74(89%) 이 수료하는 높은 성과를 보였으며, 최종 선정 발표를 통과한 팀은 각 시군 지자체를 통해 비즈니스 모델을 실행해 볼 수 있는 시제품제작지원 및 맞춤형 1:1 컨설팅, 우수팀 크라우드 펀딩지원, 특례보증 등 을 지원받게 됐다. 또한 전국의 로컬 크리에이터와의 네트워킹을 통한 지역간 교류 지원도 받게 된다.

이상규 기자 lumix-10@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