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0 19:53 (토)
목포해경, 민·관·군 합동 수난대비 훈련으로 해양사고 대응 역량 강화
상태바
목포해경, 민·관·군 합동 수난대비 훈련으로 해양사고 대응 역량 강화
  • 정승임 기자
  • 승인 2019.06.14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조선과 화물선 충돌 가정한... 민․관․군 합동 수난대비 훈련
영암군 대불부두 인근해상 민.관.군 합동훈련(사진=목포해경)
영암군 대불부두 인근해상 민.관.군 합동훈련(사진=목포해경)

[KNS뉴스통신=정승임 기자]  전남 영암군 대불부두 인근 해상에서 목포해경 주관으로 ‘19년 민·관·군 합동 수난대비 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에는 12일 오후 2시경 전남 영암 대불부두 해상에서 목포해경,서해해양특수구조대,서해청항공단,해군3함대,목포해수청,민간해양구조대,해양환경공단,한국해양구조협회등 15개 기관, 단체에서 200여명이 참여했다.

또, 경비함정, 해군함정, 민간선박 등 19척, 서해청 헬기1대, 오일펜스 500m, 유회수기 9대 등이 동원됐다.

훈련은 여수에서 목포항으로 항해중이던 T-08호(유조선)와 목포항에서 인천으로 출항 항해 중이던 유달호(화물선)가 충돌로 기름이 해상에 유출되고 충돌로 선원 4명이 해상 추락한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채광철 서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수난구호협력기관 및 민간단체와 대응력이 한층 강화됐다”면서“앞으로도 동시 다발적인 훈련을 통해 해양사고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해경은 사고 상황 전파, 인명구조, 화재진압, 파공부위 및 에어벤트 봉쇄, 사고선박 적재유 이적, 유출유 확산방지와 회수 순으로 참가세력과 함께 일사불란하게 진행했다.

 

정승임 기자 happywoman1185@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