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22:55 (수)
광주시, 불합리한 규제등 자치법규 정비
상태바
광주시, 불합리한 규제등 자치법규 정비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06.14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비 필요한 150여 건 자체 발굴…개정·통폐합 등 추진
혁신 행정으로 시민불편 줄이고 기업활동 지원
△광주광역시 청사 전경
△광주광역시 청사 전경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광주광역시는 시민 불편을 줄이고 기업 활동을 돕기 위해 올 하반기부터 자치법규를 본격 정비한다.

시는 자치법규가 6대 광역시 중 가장 많은 915건으로 집계됨에 따라 기존 행정안전부와 법제처가 주관해 전국적으로 추진하는 정비와 별개로 자치법규를 통폐합하는 등 혁신 차원에서 전면 재검토키로 했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2월부터 4월까지 조례, 규칙, 훈령, 예규 등 자치법규 내 정비가 필요한 150여 건을 발굴했다.

주요 발굴사항은 상위법령의 위임을 받았으나 현행법령과 불일치한 경우 제ㆍ개정 이후 여건변화로 현실과 맞지 않는 경우 명칭 현행화 및 상위법 개정사항 미반영 시민생활에 혼란불편을 줄 수 있는 사항등이다.

시는 발굴 결과를 토대로 법무담당관 중심으로 해당 실국과 자치법규 정비 협업조직을 꾸려 자치법규 입안 지원 등 본격적인 정비에 들어갈 계획이다.

채경기 시 법무담당관은 시민의 권리를 제약하거나 부당한 의무부과, 상위 법령 불일치와 개정사항이 미 반영된 자치법규 등은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정비해 시민 불편을 해소하고 기업활동이 활발히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