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23:21 (화)
영광서 열린 전국고교축구대회, 서울 중앙고 창단 첫 우승
상태바
영광서 열린 전국고교축구대회, 서울 중앙고 창단 첫 우승
  • 윤혜진 기자
  • 승인 2019.06.13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중앙고, 창단 첫 전국고교축구대회 우승 (사진제공=영광군청)
서울 중앙고, 창단 첫 전국고교축구대회 우승 (사진제공=영광군청)

[KNS뉴스통신=윤혜진 기자] 영광스포티움 종합경기장에서 ‘제52회 대통령금배 전국고교축구대회’ 12일 동안 열린 가운데 서울 중앙고가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국내 고교축구대회 중 최고의 전통과 역사를 자랑하는 제52회 대통령금배 전국고교축구대회에서 서울 중앙고는 결승전에서 난타전 끝에 엄하은의 쐐기골로 3대1로 승리했다.

서울 중앙고는 전반21분 최동윤의 선제골로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결승전답게 후반 19분 코너킥상황에서 통진고 박준하의 동점골이 터졌다. 하지만 1분만에 다시 중앙고의 엄하은이 골을 터트렸고 후반 25분 엄하은의 쐐기골로 승부를 결정지었다.
 
팀 창단 후 첫 대통령금배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린 중앙고는 최우수지도상에 이낙영 감독, 우수지도자상에 오기재 코치, 최우수선수상에 정시우, 베스트플레이상에 김정훈, GK상에 김정윤, 공격상에 엄하윤이 수상했다.

이낙영 감독은 “축구하기 좋은 도시 영광군에서 우승을 향해 끝까지 싸워준 우리 모든 선수들에게 영광을 돌리고 싶다”면서 “이곳까지 와서 뜨거운 응원과 아낌없는 지지를 보내준 응원단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영광FC는 이번 대회에서 조2위로 16강에 진출했으며, 그 후 뉴양동FC를 1대0, 인천하이텍고를 3대1로 물리치며 최종적으로 4강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윤혜진 기자 manito2626@daum.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