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6 17:25 (일)
칠곡군, 지역문화유산 ‘가산산성’ 무료 견학·체험 교육 실시
상태바
칠곡군, 지역문화유산 ‘가산산성’ 무료 견학·체험 교육 실시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6.12 2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칠곡군.
사진=칠곡군.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칠곡군과 (재)경상북도문화재연구원은 문화재청이 주최하고 복권기금이 후원하는 지역문화유산 교육 프로그램 ‘가산산성 가자’를 3월부터 12월까지 칠곡군과 대구·경북의 학생과 주민들을 대상으로 무료로 실시 중에 있다.

사적 216호인 가산산성은 임진왜란과 병자호란을 겪은 후 잇따른 외침에 대비하기 위해 세워진 산성으로 성내에 칠곡도호부가 설치돼 국방과 행정을 동시에 수행했다.

둘레가 11km가 넘는 성벽과 진남문, 동문, 중문 등의 시설 외에도 세계 최대 규모의 복수초 군락지이자 성내 곳곳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암괴류 등의 독특한 자연유산을 함께 볼 수 있는 천혜의 자연 요새이다.

교육은 대상에 따라 3개 과정으로 진행된다. 초·중학교 및 교육시설을 대상으로 하는 ‘칠곡의 발상지 가산산성 가자’는 칠곡의 역사와 연계돼 있는 가산산성의 중요성을 방문교육과 현장 답사를 통해 알 수 있게 한다.

‘산성여행단’은 가족이나 동아리모임 등 소규모 그룹을 대상으로 가산산성을 전문가와 동행하는 프로그램이다. 또 ‘가형산색 십이경’은 가산의 절경을 사진에 담고자 정기적인 사진출사와 마지막 전시회로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출사와 전시회 출품은 시민 누구나 가능하다. 현장 답사는 산성 내 관아터와 마을터를 발굴 조사했던 전문가와 동행하게 되고 가산산성의 구조와 산성 안의 여러 시설물들의 쓰임새를 팝업북 꾸미기, 홍예문 쌓기 등의 교구체험을 통해 알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지역의 문화재를 통해 지역의 역사를 이해하고 가치를 체험할 수 있는 이 프로그램은 전 연령층에게 열려 있으며 교육은 사전신청을 통해 이뤄진다.

교육내용과 방법 등은 경상북도문화재연구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교육에 대한 문의는 연구원 교육활용팀으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