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7 08:53 (목)
'제4회 상주베리축제’ 15~16일 개최
상태바
'제4회 상주베리축제’ 15~16일 개최
  • 오정래 기자
  • 승인 2019.06.12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상주시
사진=상주시

[KNS뉴스통신=오정래 기자] 상주시의 소득 작목인 베리류(오디‧복분자‧블루베리 등)가 제철을 맞은 가운데 '제4회 상주베리축제’가 오는 15~16일 상주 경천대 일원에서 열린다.

축제장에는 상주블루베리·상주오디·상주복분자 등 작목반별로 부스를 설치하고 무료 시식과 판매 행사를 마련한다.

또 다양한 공연이 펼쳐지고 베리 깜짝 경매 행사도 열려 싸게 베리류를 구입할 수 있다. 목각공예, 포토도자기·머그컵 만들기 등 체험프로그램과 함께 다양한 공연도 즐길 수 있다.

올해 축제는 베리류 재배 농업인들이 십시일반(十匙一飯) 비용을 모아 개최한다. 규모는 작지만 많은 이들이 즐길 수 있도록 알찬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주최 측은 지난해 방문객들의 많은 사랑으로 베리류 생과가 조기 매진되었던 점을 고려해 더 많은 생과를 준비할 계획이다.

상주베리축제는 FTA 등 농산물 수입 개방화 시대에 대응해 국내 베리류 재배농가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시작됐다.

한편,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피정옥)는 베리류 농가들의 노동력 감소‧생산비 절감‧친환경적 병해충 방제기술 등 다양한 기술보급을 통해 애로 사항을 해결하고 있다.

김규환 기술보급과장은 “방문객들이 낙동강의 비경 상주 경천대와 국제승마장‧낙동강생물자원관‧박물관 등 다양한 관광을 즐기고, 베리류로 건강에 활력을 불어넣는 유익한 축제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오정래 기자 ojr2018@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