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베트남 환경산업 통상촉진단 73건·2271만 달러 수출상담 실적올렸다
상태바
경기도 베트남 환경산업 통상촉진단 73건·2271만 달러 수출상담 실적올렸다
  • 정양수 기자
  • 승인 2019.06.10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청 전경.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경기도(지사 이재명)는 지난 3일부터 7일까지 베트남 호치민과 하노이에서파견한 2019 경기도 베트남 환경산업 통상촉진단이 현지기업과의 무역상담회를 통해 총 73건, 2271만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도는 도내 환경기업의 기술 및 제품의 우수성을 베트남 현지에 알리기 위해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함께 ㈜한일이에스티, ㈜우양이엔지, ㈜에이스엔, ㈜이피엠, ㈜이오니아이엔티, 원진테크, 유노빅스이엔씨㈜, ㈜케이이티 등 도내 8개 우수 환경기업을 주축으로 한 17명 규모의 통상촉진단을 구성했다.

도는 도내 환경기업들의 원활한 수출 상담을 돕고자 베트남 현지 기업과의 1대1 상담 주선, 시장조사, 통역 등의 지원을 실시했다.

김포시에 위치한 ㈜케이이티는 독자 개발한 정수설비 플랜트 관련 신기술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하노이 소재 산업용 정수 및 폐수처리 시스템 전문기업인 S사와 연간 360만 달러 상당의 수출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케이이티는 S사와 베트남 현지에 특수목적합작법인(SPC)를 설립, 현지 제품 생산을 통해 베트남은 물론 라오스와 캄보디아로의 수출을 공동으로 추진해 나가게 됐다.

이와 함께 양주시에 위치한 폐플라스틱 자동선별기 제조업체인 ㈜이오니아이엔티는 하노이에 위치한 관련 기계 전문업체인 H사와 30종류 이상의 플라스틱 자동선별기 공동개발 및 생산 등의 내용을 담은 23만 달러 규모의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한편 총 8건의 상담을 통해 814만 달러의 상담 실적을 기록했다.


 

정양수 기자 ys92king@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