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5 21:12 (일)
목포시, 전국 초등학교 수학여행단 유치에 박차
상태바
목포시, 전국 초등학교 수학여행단 유치에 박차
  • 정승임 기자
  • 승인 2019.06.10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13일~14일, 제61회 한국초등학교장협의회 하계 연수회 개최
전국초등학생 수학여행단 유치박차(근대역사관)<사진=목포시>

[KNS뉴스통신=정승임 기자]  목포시가 전국 초등학교 수학여행단 유치에 공을 들이고 있다.

시는 오는 13일 부터 14일 까지 1박 2일 간 진행되는 제61회 한국초등학교교장협의회 하계 연수회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회에는 전국의 초등학교 교장, 교장을 역임한 장학관, 교육전문직원 등 5,0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연수는 첫 날 목포실내체육관에서 소설가 조정래 초청 특강과 혁신학교 우수사례 발표 등이 진행되고, 둘째 날인 14일에는 각 시‧도별로 목포자연사박물관, 근대역사관, 김대중노벨평화상기념관, 원도심 근대역사문화거리 등을 사전답사 형식으로 돌아볼 계획이다.

수학여행은 지역에 미치는 경제적 파급력이 굉장히 크고, 학생들을 미래의 잠재적인 관광객으로 확보할 수 있는 가능성이 높아 지역마다 유치 경쟁이 치열하다.

각 학교 교장은 수학여행이나 현장학습 장소 결정에 가장 큰 영향력을 가질 수 밖에 없어, 목포시는 이번 하계 연수회를 통해 대한민국 유일의 자주적 개항지로 지붕없는 박물관이라 불리는 낭만항구 목포의 교육적 가치를 제대로 알린다는 방침이다.

시는 ‣국립해양유물전시관, 자연사박물관, 어린이바다과학관,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2020년 개관예정) 등 박물관여행 ‣고하도 이순신 유적지, 목포진, 근대역사관 등 역사여행 ‣연희네슈퍼, 온금동, 근대문화거리 등 복고여행 ‣해상케이블카(2019. 10월 개통예정), 카누, 요트와 같은 해양레포츠체험 등 다양한 테마의 여행이 가능하다는 점을 부각 시킨다는 전략이다.

아울러, 목포는 주요관광지 간 이동거리가 짧아 많은 학생들이 이동하기가 쉬운 점, 맛의 도시답게 신선하고 깨끗한 맛있는 먹거리가 많은 점, 고속철도나 고속도로를 통한 접근성이 좋은 점 등 수학여행 인솔의 안전함과 편리함도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시에서는 교장단에게 주요 관광지 및 문화․역사자원 소개, 숙박업소 및 음식점 정보 등이 담긴 수학여행 유치를 위한 맞춤형 홍보 리플렛을 별도 제작해 배포할 계획이다.

목포시 관계자는 “이번 연수회 유치는 지역경제에 상당한 도움이 될 것이다. 향후 수학여행단을 유치하면 더 큰 경제적 파급효과가 기대되는 만큼, 학생을 위한 좋은 여행상품을 개발하고 차별화된 마케팅으로 수학여행단 유치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정승임 기자 happywoman1185@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