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6 10:03 (일)
통영시, 7월부터 8월말까지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활동
상태바
통영시, 7월부터 8월말까지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활동
  • 정길상 기자
  • 승인 2019.06.07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정길상 기자] 통영시는 2019년 7월부터 8월말까지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 및 단속 활동을 실시한다.

이번 하절기 특별감시‧단속활동은 집중호우 시 사업장 내 보관․방치 중인 폐수의 무단방류, 폐기물 등 오염물질이 빗물과 함께 공공수역에 유입될 소지가 큰 만큼 장마철과 하절기 집중호우를 틈탄 오염물질 불법배출을 사전 차단하여 하천과 해양오염을 예방함은 물론 오염물질 배출업소의 환경의식을 높이기 위함이다.

본격적인 감시, 단속활동에 앞서 6월말까지 사전 점검 및 홍보를 실시하고 7월부터 폐수 및 폐기물배출업소, 가축분뇨 배출시설 등 수질오염을 유발할 수 있는 100여개 사업장에 대하여 감시 단속활동을 펼치게 된다.

특히 배출업소가 밀집한 지역, 대규모 가축분뇨 배출시설이 위치한 인근 하천 감시활동을 강화하고 강우 시 방지시설 미가동 등 불법행위로 오염물질을 배출하는 행위에 대한 특별단속활동을 전개하게 된다.

단속 결과 고의적이고 상습적인 위반업소에 대해서는 엄중 대처하고 경미한 사항은 행정지도를 통해 사업장의 시설 및 사업주 의식 개선을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이갑준 통영시 환경과장은 “천혜의 해양환경을 자랑하는 통영의 경우 환경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는 만큼 폐수 무단방류, 방지시설 비정상 가동 등 고의적이고 상습적인 위반업소에 대해서는 엄중 조치해 오염행위를 근절해 나가겠으며 시민 여러분도 환경오염행위 목격 시 통영시 환경과로 신고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통영시는 특별 감시 및 단속활동이 마무리되는 8월부터는 집중호우 등으로 피해를 입은 배출시설에 대해 녹색환경지원센터 등과 연계를 통한 기술지원으로 시설복구를 유도함으로써 환경오염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