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14:41 (토)
스마트 건설기술 새싹기업 지원센터 2단계 개소
상태바
스마트 건설기술 새싹기업 지원센터 2단계 개소
  • 김덕녕 기자
  • 승인 2019.06.05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국토교통부는 5일 스마트 건설기술 분야 새싹기업 창업지원과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설립한 스마트건설 지원센터의 2단계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스마트 건설 지원센터는 지난해 9월 첫 개소한 이래 1단계로 14개 창업기업과 임직원 47명이 입주해 있으며, 기업 추가입주를 위해 센터건물을 리모델링하여 2단계 입주공간을 새로 마련하고, 5일부로 7개 새싹기업이 추가 입주할 예정이다.

개소식에는 국토교통부 구헌상 기술안전정책관, 한승헌 한국건설기술연구원원장 및 1·2단계 입주기업 직원 약 50여 명이 참석하였고, 개소식에 이어 입주기업 소개와 애로사항 청취 등이 진행되었다.

국토교통부는 2단계 입주기업 확대를 계기로 입주기업 및 외부창업기업에 대한 지원 프로그램도 대폭 강화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구헌상 기술안전정책관은“스마트 건설기술은 한계에 직면한 우리 건설산업의 새로운 혁신성장 동력으로, 우리나라에도 기업가치 1조 원 이상의 유니콘 기업들이 창업될 수 있는 산업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도록 정책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