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10:48 (일)
음성군 금왕일반산업단지 도시숲 조성…미세먼지 완화 기대
상태바
음성군 금왕일반산업단지 도시숲 조성…미세먼지 완화 기대
  • 성기욱 기자
  • 승인 2019.05.30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차단 숲 20억원 등 총 39억원 투입
금왕일반산업단지 미세먼지 저감숲 조성계획도 <사진 제공=음성군>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충북 음성군은 도시 근교 유휴지와 주요 도로변에 미세먼지 저감 조림 사업을 완료했다고 30일 밝히면서, 도시 미세먼지 완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의 숲은 16.8g에 달하는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물질을 흡수하며, 나무 한 그루는 연간 35.7g의 미세먼지를 줄인다고 알려져 있다.

군은 미세먼지를 줄이고 대기 정화 기능을 극대화하고자 소나무, 왕벚나무 등 미세먼지 차단 능력이 우수한 침엽수와 흡착능력이 우수한 활엽수를 차량 통행량이 많은 주요 도로변과 도시 인근 유휴지 37ha 면적에 큰 나무 조림 13ha, 어린나무 조림 24ha, 총 7만 6,000본을 식재했다.

이 밖에도 벌채지에 대한 경제수 조림 73ha(15만 5,000본), 재해방지 조림 10ha(1만 5,000본)를 하는 등 2019년 봄철 조림사업을 완료했다.

군은 하반기에 미세먼지 큰 나무 조림 3ha를 추가로 시행할 계획으로 올해 조림사업에 9억원을 투입하게 됐다.

특히, 군은 금왕일반산업단지 주변에 국비를 포함한 사업비 20억원을 들여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산업단지에서 발생하는 매연, 미세먼지 등을 차단하기 위해 이중삼중으로 나무를 식재해 3.6㏊의 차단숲을 조성하며 완충 녹지대 1만 1,520㎡, 저감숲 2만 3,368㎡, 가로숲 1,772㎡ 등으로 꾸며진다.

이 외에도 군은 10억원의 예산으로 생활환경숲 조성 등 산업단지 주변에 숲을 조성하고 나무심기를 확대해 미세먼지를 저감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 관계자는 “미세먼지 저감 조림 사업과 금왕일반산업단지 미세먼지 도시숲 조성으로 지역주민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군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양한 산림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