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5 10:08 (화)
원주, 다산 정약용 본받아…'신(新) 목민심서' 발간
상태바
원주, 다산 정약용 본받아…'신(新) 목민심서' 발간
  • 강길영 기자
  • 승인 2019.05.30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강길영 기자] 원주시(시장 원창묵)가 공직자의 바람직한 몸가짐과 마음가짐 등 공무원이라면 반드시 지켜야 할 행동기준을 담은 ‘신(新) 목민심서’를 발간해 전 직원에게 배부했다.    

책에는 다산 정약용 선생의 목민심서에서 중요한 부분을 인용해 공직자 한 사람 한 사람이 처음 임용장을 받을 때부터 정년퇴직 이후까지 지켜야 할 가장 기본적인 지침이 수록돼 있다.

‘신(新) 목민심서’는 1장 입문(入門), 2장 위민(爲民), 3장 청렴(淸廉), 4장 공정(公正), 5장 검약(儉約), 6장 절제(節制), 7장 퇴직(退職) 등 총 7장으로 구성돼 있다.

공직생활에서 흔히 발생할 수 있는 40가지 상황을 통해 공직자가 지켜야 할 행동규범과 행동기준을 제시하고 실제 일어났던 부패 사례 등을 제시하고 있어 누구나 부담 없이 읽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상범 총무과장은 “신규 공무원은 앞으로의 공직생활에 대한 나침반으로, 기존 공무원은 자신의 행동을 비춰보는 거울로 유용하게 사용하길 바란다”며, “앞으로 ‘신(新) 목민심서’가 시민을 섬기는 올바른 마음가짐뿐만 아니라 청렴하고 공정한 마인드를 갖도록 하는 공직생활의 길잡이가 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강길영 기자 slife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