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6 21:56 (월)
제주도 마필관리사 전원 고용보장 이뤄
상태바
제주도 마필관리사 전원 고용보장 이뤄
  • 김관일 기자
  • 승인 2019.05.30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필관리사노조, 제주조교사협회와 고용승계 협약 체결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전국공공노동조합연맹(위원장 황병관) 소속 제주지역 경마장마필관리사 노동자들이 정년까지 고용을 보장받게 됐다. 이는 조교사협회 집단고용을 통한 고용보장을 약속한 말관리사 고용구조개선 합의(2017.12.27) 후 1년 반 만이다.

연맹 소속 전국경마장마필관리사노조와 (사)제주경마장 조교사협회는 지난 29일 오전 한국마사회 제주지역본부에서 ‘제주경마장 말관리사 고용전환 협약서’에 서명했다. 말관리사 고용구조개선 합의 및 이번 합의에 따라 오는 6월 1일자로 개별 조교사에 고용돼 있던 말 관리사들은 조교사협회로 고용이 전환된다.

이에 따라 면허 박탈, 사업 중단 등 개별 조교사의 사정에 따라 말관리사가 직장을 잃어야 했던 제주 경마장 내 불합리한 고용 문제가 해소되고, 말관리사노동자들이 정년까지 안정적으로 일할 수 있게 됐다.

신동원 전국경마장마필관리사노조 위원장은 “이번 협약체결을 시작으로 말을 관리하는 전국의 노동자들이 고용불안에서 벗어날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아직 모든 문제점이 해결 된 것은 아니며, 앞으로 풀어가야 할 일도 많이 남아있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연맹 유경호 상임 부위원장은 “오랜 투쟁 끝에 이뤄낸 결실”이라며 “어려운 시기를 헤쳐 온 노동자들의 노동조건에 후퇴는 없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