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9 15:21 (금)
영주시, 2021 풍기세계인삼엑스포 착수보고회 개최
상태바
영주시, 2021 풍기세계인삼엑스포 착수보고회 개최
  • 오정래 기자
  • 승인 2019.05.28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주시

[KNS뉴스통신=오정래 기자] 경북 영주시가 풍기인삼 산업 재도약을 위한 ‘2021년 풍기세계인삼엑스포’ 개최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영주시는 28일 시청 회의실에서 ‘2021 풍기세계인삼엑스포’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시는 이번 연구용역의 주안점을 국제행사 수준에 맞는 킬러콘텐츠 발굴, 인삼 산업발전 전략에 맞춘 타당성 및 필요성 논리개발, 체계적인 로드맵 제시 등에 역점을 두고 추진하기로 했다.

이날 보고회는 풍기세계인삼엑스포의 성공적 유치와 개최를 위해 2018년 시행한 기본구상 및 타당성 연구용역 결과물을 구체화하고 실행 방향 제시를 시작으로 참석위원들의 토론 및 의견수렴 시간 순으로 진행됐다. 시는 이날 제시된 의견을 폭넓게 수렴하고 반영 가능한 제안은 기본계획 수립에 반영해 추진할 예정이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이날 보고회에서 “2021 풍기세계인삼엑스포 개최가 고려인삼의 자존심인 풍기인삼 위상을 회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이번 용역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 개발과 인삼산업발전 전략에 맞춘 다양한 사업 제안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용역은 착수보고회에 이은 중간보고회를 한 차례 더 진행한 후 9월 중 최종 연구용역을 완료할 예정이다. 

영주시는 지역 최초 국제행사 개최를 위해 지난 2017년 제20회 풍기인삼축제 개막식에서 ‘2021경북영주 풍기세계인삼엑스포 유치를 위한 선포식’을 시발점으로 지역주민여론조사와 부지선정용역을 마무리했다.

지난해는 기본구상 및 타당성연구용역을 통해 밑그림을 완성하고 2020년도 예산편성을 위한 중앙 투자심사를 진행중이며, 내년초 조직위 출범을 목표로 철저히 준비를 해나가고 있다.

이와 함께 시는 500년 가삼 재배지이자 고려인삼의 시배지인 풍기인삼의 전통과 역사를 알릴 수 있는 기본 인프라와 시설이 부족하다는 지역주민들의 오랜 염원 중의 하나인 랜드마크 조성을 계획하고 있다.

이를 위해 시는 국토교통부 주관 전국 성장촉진지역 대상 공모 사업에 ‘천년을 이어갈 주민주도형 500년 풍기인삼 문화팝업공원’ 조성사업을 신청해 향후 지역의 부족한 각종 축제장과 부대행사장 및 국제행사 개최지로서의 역할은 물론 평상시에는 지역민들의 쉼터와 놀이공간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오정래 기자 ojr2018@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