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22:55 (수)
인문 매거진 ‘바닥’ 여름호 출간
상태바
인문 매거진 ‘바닥’ 여름호 출간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9.05.27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인문학 전문 출판사 ‘피서산장’에서 인문 매거진 ‘바닥’ 여름호를 출간했다.

‘바닥’은 힘들게 살아가는 사람들의 사는 이야기를 담고 이름 없이 글을 쓰는 사람들이 글을 쓰는 아지트를 만들기 위해 지난 3월 창간된 계간지이다.

‘바닥’ 여름호에는 이 시대의 상처들을 따뜻하게 바라보는 시선이 담긴 글들로 가득하다. 세월호 참사를 인간의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보는 사진과 글을 비롯해 최저임금에 대한 이야기, 여행기와 북리뷰 등 읽을거리가 풍성하다.

행복한 인문학 공동체를 운영하는 장소를 찾아가서 그들의 삶을 들여다보는 부분은 우리 삶의 미래를 보는 것 같아 흐뭇하기도 하다.

‘바닥’은 출판사의 기획으로 담긴 글을 제외하면 대부분 무명작가들의 글로 채워진다. 저자와 독자가 함께 만들어가는 매거진이다.

발행인인 도서출판 피서산장 박상욱 대표는 “상처 속에서도 삶을 영위하고 있는 수많은 바닥들을 이어주는 연결고리가 바로 이 매거진이다. 수익금의 일부는 어렵게 글쓰기의 고통을 감내하고 있는 무명작가들을 위한 창작지원금으로 사용하기로 했지만 매거진의 운영이 쉽지 않다. 책 시장이 전반적으로 위축돼 있으니 매거진도 마찬가지다. 최선을 다해 바닥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말과 글을 담았으니 더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바닥’의 정가는 1만800원이며 1년 구독을 하면 10%를 할인해준다. 구독신청이나 원고투고, 그리고 문의는 ‘바닥’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