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구/경북 대구시 더블
대구시, 18~19일 '제10회 대구스트리트모터페스티벌' 개최
포스터=대구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대구스트리트모터페스티벌이 오는 18일~19일까지 중구 남산동 자동차부품골목에서 ‘미래를 향한 튜닝의 세계가 달린다’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힘차게 출발한다.

중구 남산동 자동차부속골목 상점가 상인회가 주최하고 대구시와 중구청이 후원하는 대구스트리트모터페스티벌은 2010년부터 시작된 골목길 자동차행사로 올해로 열 번째를 맞는다.

남산동 자동차부속골목은 명륜삼거리에서 명덕로에 이르는 550미터의 거리로 1968년 자동차 중고 부속상 입점을 시작으로 현재의 거리가 형성돼 2002년부터 시작된 중구청의 명물거리 조성사업에 따라 자동차 명물거리로 지정된 곳이다.

현재 80여개의 업체가 오디오, 타이어, 에어컨, 시트커버, 썬팅, 기타 자동차부속품 판매와 자동차 수리를 하고 있다. 또한 자동차 수리와 튜닝에 있어 원스톱서비스가 가능 한 곳이기도 하다.

'미래를 향한 튜닝의 세계가 열린다'라는 슬로건에 맞게 개성만점 튜닝카, 유명 브랜드의 수퍼카, 전기차 전시를 통해 관람객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며, 특히 남산동 자동차골목 상가의 각종 제품들을 전시해 골목 홍보에도 집중할 계획이다.

부대행사로 레이싱모델 패션쇼와 다양한 공연들이 준비돼 있고 재미있는 게임을 즐기면서 소액기부도 하는 사회지원사업도 열린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골목길에서 자동차를 배우고 즐길 수 있는 가족참여형 축제로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으니 많은 시민들이 찾아 자동차 튜닝에 대해서도 보고 배우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며 “행사를 통해 남산동 자동차부속골목이 널리 알려져 상가 활성화에도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장완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