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22:02 (목)
남구의회, 황교안 대표 5․18 기념식 참석 반대 성명 발표
상태바
남구의회, 황교안 대표 5․18 기념식 참석 반대 성명 발표
  • 박강호 기자
  • 승인 2019.05.17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남구의회 5&#8228;18 묘지 참배 현장<사진=남구의회>

[KNS뉴스통신=박강호 기자] 광주 남구의회(의장 조기주)는 17일, 5․18 민주화운동 제39주년 기념식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참석을 반대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남구의회 의원들은 성명서를 통해 “5·18 민주화 운동은 명확하게 가치를 인정받은 민주화 운동임에도 불구하고 자유한국당은 5․18의 역사적 의미를 왜곡하고 부정해왔다”라고 말하며, “자유한국당 지도부는 5․18 진상규명에 협조하지 않고 있으며, 소속 일부 의원들이 5․18에 대하여 근거 없는 주장과 허위 사실을 유포하여 5․18 영령들과 그 유가족들의 마음에 큰 상처를 주었음에도 불구하고 제대로 된 징계도 하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에 전 국민이 분노하고 있는 가운데 황교안 대표가 5월 영령의 넋을 위로하고 정신을 계승하겠다고 다짐하는 기념식에 참석하겠다는 것은 광주 시민을 무시하고 유가족을 모욕하는 처사임이 분명하다”라고 주장하며, “황교안 대표는 기념식 참석을 철회하고 5․18 역사왜곡 처벌법 제정과 망언 의원에 대한 징계와 진정한 사과가 선행되어야 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우리 의원 일동은 5․18 민주화운동 제39주년을 맞아 그날의 진실과 정신을 결코 잊지 않고 5․18 진상규명 및 역사왜곡 특별법 제정에 힘을 모을 것이며,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열리는 기념식에 자격 없는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참석을 강력히 반대한다“고 밝혔다.

박강호 기자 pgh1958@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