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11:02 (수)
“차이를 즐기자”…‘2019년 문화다양성 주간’
상태바
“차이를 즐기자”…‘2019년 문화다양성 주간’
  • 김린 기자
  • 승인 2019.05.17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함께 유엔(UN)이 제정한 문화다양성의 날인 5월 21일에 맞춰 오는 21~27일 ‘문화다양성 주간’ 행사와 캠페인을 추진한다.

올해로 다섯 번째인 이 행사는 ‘우리 사회의 다양한 문화에 대한 차이를 이해하고 즐기는 과정이 문화다양성의 시작’이라는 의미를 담아 표어를 ‘차이를 즐기자’로 정했다.

이번 문화다양성 주간기간 동안 서울, 부산, 경남, 전남, 충북, 충남, 인천, 광주, 대전, 부천, 김포, 김해, 익산 등 25개의 지역문화재단과 인천영상위원회에서는 지역 특성을 반영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문화다양성에 관한 책을 찾아보는 ‘읽다, 다독다독 문화다양성’(서울 도봉), 문화다양성 도서 ‘완득이‘를 내용으로 한 책·노래 콘서트(서울 은평), 문화다양성 관련 주제 도서 7권을 선정해 도내 10개 도서관과 시민 공간에 배포하는 도서 캠페인(충남) 등이 진행된다. 서울 성북과 경북 영주에서는 음식을 주제로 세계의 다양한 문화를 소개하는 축제가 열린다. 강원 영월, 서울 종로, 인천에서는 영화를 통한 문화다양성 가치 확산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세대 간 문화로 소통할 수 있는 체험 부스(세종), 특강(충북)도 진행된다.

행사의 일정과 상세한 정보는 문예위가 운영하는 문화다양성아카이브나 26개 지역 해당 기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린 기자 gri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