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6 18:01 (월)
대구시, 수소경제 도시로 본격 진입...2030년까지 수소차 1만 2천대 보급
상태바
대구시, 수소경제 도시로 본격 진입...2030년까지 수소차 1만 2천대 보급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5.16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구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대구시는 수소경제 활성화 이행 속도를 높이고, 혁신성장 동력을 마련하기 위해 수소차 보급 및 수소충전소 구축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대구시는 2030년까지 수소차 1만 2000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 40개소를 구축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수소차 보급 및 수소충전소 구축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시는 단기계획으로 2022년까지 총 720억원을 투입, 수소차 1000대, 수소버스 20대를 보급하고 수소충전소 4개소를 구축한다.

사업 계획에 따르면 시는 내년부터 수소차 지원금 3500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따라서 대구시민은 수소차를 3500만원 정도로 직접구입을 할 수 있다.

또한 수소충전소 구축사업은 올해부터 2030년까지 40개소를 목표로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늘어나는 수소차의 안정적인 수소공급을 위해서는 원거리 수송이 아닌 분산형 소규모 수소생산기지를 준비해 수소생산 기반 확보도 계획하고 있다.

이 생산기지는 도시가스 배관망을 활용해 추출수소를 생산하고 권역별로 충전소에 공급하는 고정식 충전소(Mother station)로 운영한다. 또한 생산된 잉여 수소를 연료전지 발전에 활용해 인근 시설물에 전력공급 등 친환경 에너지 허브 구축 모델도 검토중이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수소차 보급을 통해 지역의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환경 개선과 수소산업 기반 구축에도 기여할 것이다”며 “앞으로 지속적인 수소경제 이행을 위해 수소차 보급과 수소충전소 인프라 구축을 위해 행·재정적 지원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