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7 00:20 (월)
(사)한국청소년육성회 원주지구회, 청소년 유해환경감시단 동아리 발대식
상태바
(사)한국청소년육성회 원주지구회, 청소년 유해환경감시단 동아리 발대식
  • 김이현 기자
  • 승인 2019.05.16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대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김이현 기자>

[KNS뉴스통신=김이현 기자] 법무부 원주준법지원센터(지소장 구영희)에서는 15일 (사)한국청소년육성회 원주지구회(회장 김진수)와 영서고등학교(교장 이정익)의 업무 협약식이 있었다. 이에 따라 한국청소년육성회 원주지구회와 영서고등학교는 전국 최초로 학생들로 구성된 청소년 유해환경감시단의 발대식을 가졌다. 총 10명의 학생으로 구성된 유해환경감시단은 청소년들이 유해환경으로부터 보호받을 수 있도록 한국청소년육성회 원주지구회와 함께 계도활동과 감시활동을 펼친다.

(사)한국청소년육성회 원주지구회와 영서고등학교 업무협약식<사진=김이현 기자>

이정익 영서고등학교장은 “우리의 미래가 청소년이다. 학교 뿐 아니라 우리 모두가 아이들을 지키고 보호해야 한다. 한국청소년육성회 원주지구회가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하고 많은 활동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에 김진수 원주지구회장은 “원주지구회는 다른 어떤 단체보다도 청소년들을 위해 가장 많은 활동을 하고 있다. 청소년들이 마음껏 뛰놀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김진수 회장이 학생 유해환경감시단에게 임명장을 전달하고 있다.<사진=김이현 기자>

또한 손정훈 원주교육지원청 장학사는 “청소년들이 실외 활동을 많이 하는 계절이 되었다. 청소년들이 유해환경에 노출되지 않고 밝고 명랑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청소년육성회 원주지구회와 영서고등학교 청소년 유해환경 감시단의 활동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청소년육성회 원주지구회는 2018년 대형마트, 락볼링장, 스크린 야구장 등의 유해환경 감시활동을 열심히 수행해 여성가족부가 주최한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활동보고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청소년 유해환경 근절을 위해 활발히 활동하는 단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