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구/경북 문경시 더블
'2019 문경에코랄라 세계인형축제' 18~26일 개최
사진=문경시

[KNS뉴스통신=오정래 기자] 문화콘텐츠 테마파크 문경에코랄라에서 오는 18일부터 26일까지 9일간 ‘2019 문경에코랄라 세계인형축제’가 열린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2019 문경에코랄라 세계인형축제’는 한국의 전통인형 뿐 아니라, 러시아, 독일, 체코, 스페인 등 세계 6개국의 다채로운 인형극을 만나볼 수 있는 축제로 ‘혜경이와 맘보’, ‘꿈꾸는 유랑’, ‘부엉이’ 등 국내 작품을 비롯해 ‘힐도는 못말려(스페인/미국)’, ‘마리오네뜨의 요술세계(러시아)’, ‘스윙마리오네뜨(체코)’, ‘해적의 보물(스페인)’ 등의 해외작품도 함께 즐길 수 있다.

또한 인형극 외에도 한지인형 예술가 정미숙 초청전, 요술피리 동화전, 인형 만들기 체험, 인형거리 공연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준비돼 있어 가정의 달을 맞아 아이들에게는 추억을 선사하고, 어른들에게는 잊고 있던 동심을 찾을 수 있는 의미 있는 축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축제 기간 중 할인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며, 특히 인형(15cm*15cm 이상, 중고품가능)을 기부한 가족고객에게는 어린이 1명에 한해 무료입장하는 이벤트도 진행 중에 있다. 행사를 통해 모인 인형은 복지단체 혹은 불우이웃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문경에코랄라는 경북 최대 생태영상콘텐츠 테마파크로 폐탄광자원을 활용한 석탄박물관,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촬영지인 가은오픈세트장, 야외체험시설인 자이언트포레스트, 백두대간 주제전시 및 촬영 체험관인 에코 타운 등 다채로운 볼거리의 가족 동반 체험시설로 2018년 10월 새 단장해 개장했다.

오정래 기자  ojr2018@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오정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