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 사회 더블
평택시 서정동 행정복지센터,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장학금 전달식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평택시 서정동 새마을부녀회(회장 인희란)는 지난 15일 서정동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학생과 학부모, 8개단체장을 비롯하여 새마을 부녀회 회원의 축하 속에서 어려운 환경 에서도 열심히 꿈을 키워가는 관내 고등학생 5명에게 ‘사랑의 바자회’ 수익금 200만원을 ‘사랑의 장학금’으로 전달했다.

인희란 회장은 “오늘 이렇게 뜻깊은 자리에 많은 분이 참석해서 축하와 응원을 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부녀회 봉사활동은 많은 노력이 수반되지만 주변이웃에게 따뜻함과 행복을 전달하고 있다는 자부심과 긍지를 가지고 활동을 지속하고 있는 단체로 앞으로도 각종 봉사활동과 지역 학생들이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 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김희자 서정동장은 “스승의 날을 맞이하며 전달하는 ‘사랑의 장학금’은 학생들이 학업을 지속하는데 든든한 디딤돌이 되기를 희망하며, 우리 서정동을 위해 많은 분야에서 봉사활동을 수행하는 새마을부녀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서정동 새마을부녀회는 서정동의 어머니 역할을 하는 단체로 평소 장학금 전달을 비롯하여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층을 위해 반찬봉사, 이·미용봉사를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고, 월동기에는 떡·만두지원, 연탄지원 등 몸을 아끼지 않는 봉사활동으로 타 단체의 모범이 되고 있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정찬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