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6 08:31 (월)
농협은행 충북본부, ‘충북 청년농업인카드’ 출시
상태바
농협은행 충북본부, ‘충북 청년농업인카드’ 출시
  • 이건수 기자
  • 승인 2019.05.15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당 연간 960만원 영농정착지원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NH농협은행 충북영업본부(본부장 태용문)는 충청북도와 협약을 맺고, 농촌 창업 청년농업인에 대한 영농정착수당을 지원하는 ‘충북 청년농업인 카드‘를 지난 14일 출시했다.

충북도와 11개 시군이 청년농업인의 생활 안정자금을 지원해, 조기 영농정착지원을 유도하기 위한 사업으로 NH농협은행이 카드발급 은행으로 지정됐다.

‘충북 청년농업인 카드’는 체크카드 형태로 생활물품, 의료, 농업 등 정착지원 업종만 사용가능 하며, 1인당 연간 960만원(월 8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충청북도에서는 지난 4월 신청을 받아 심사를 통해 최종 40명의 청년농업인 지원대상자를 선발했으며, NH농협은행 영업점에서 카드를 발급할 예정이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